화려한 신록의 자연과 다양한 서식지, 싱가포르에서 마지막으로 남은 진정한 캄퐁(말레이어로 '마을')인 풀라우 우빈은 이 라이온 시티의 과거를 들여다볼 수 있는 창과도 같습니다.

훼손되지 않은 소박한 매력
풀라우 우빈의 <i>캄퐁</i> 가옥 와이드 샷

사진 Miikka Skaffari

이따금씩 야생 동물도 마주칠 수 있는 훼손되지 않은 소박한 진짜 싱가포르 마을의 매력을 느껴보세요.

풀라우 우빈은 10.2제곱킬로미터 면적의 부메랑 모양의 섬으로, 싱가포르 본토의 북서쪽에 있는 조호 해협(Straits of Johor)에 위치해 있습니다.

말레이어로 화강암 섬이라는 뜻의 풀라우 우빈에서 버려진 채석장을 찾아보세요.

야생 동물과의 조우

오늘날에는 광부 대신 찌르레기를 비롯한 야생 동물을 마주칠 가능성이 더 높습니다.

풀라우 우빈은 멸종 위기의 새들과 다양한 동식물들이 서식하는 풍부한 생태계가 유지되고 있어 주말이면 자연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모여듭니다.

섬에서 가장 인기 있는 장소는 첵 자와 갯벌입니다. 첵 자와는 산호초로 이루어진 조간대 지역으로 군소, 멍게, 문어, 불가사리, 성게, 해면 동물을 비롯한 다양한 해양 생물들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모든 걱정을 쉽게 떨쳐버릴 수 있는 한 박자 느린 유유자적한 삶에 너무 익숙해져 버리지 않게 조심하세요.

풀라우 우빈은 창이 포인트 페리 터미널(Changi Point Ferry Terminal)에서 범보트를 타고 10분이면 도착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