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lcolm을
만나보세요

미슐랭 스타 셰프

미슐랭 스타를 받은 몇 안 되는 싱가포르 셰프 중 한 명인 Malcolm은 2016년부터 명성을 유지하고 있으며 자신의 젊은 열정의 맛을 지키면서도 혁신적일 수 있는 방법을 끊임없이 찾고 있습니다. 그는 어린 시절 집에 오면 퍼지는 할머니의 정통 페라나칸 요리에 들어가는 향신료의 향을 맡으며 자랐습니다.

책상에 앉아서 하는 일은 본인에게 맞지 않다고 생각한 Malcolm은 음식에 대한 일생의 열정을 자신의 업으로 삼게 되었습니다. Miele-Guide At-Sunrice 장학금을 받고 At-Sunrice GlobalChef Academy를 졸업한 후 그는 주방의 보조 조리사로 시작해 현재 셰프로 있는 자신의 페라나칸 스타일 레스토랑 Candlenut을 운영하기까지 궂은 일을 마다하지 않고 노력해 왔습니다.

음식을 통한 소통

“우리가 ‘주방 대원’이라고 불리는 데는 이유가 있습니다. 서비스 시간이 다가오면 주방은 전쟁터로 변하죠”라고 Malcolm은 말합니다. “하지만 그 과정에서 베기도 하고 데기도 하면서 동료애가 생기는 것이 저는 참 좋습니다.” 그의 열정을 불사르는 것은 정신없는 주방 분위기만은 아닙니다. Malcolm에게 음식은 친구와도, 낯선 사람들과도 깊은 소통이 가능한 수단이기 때문입니다. “페라나칸 음식의 정수는 그야말로 사람이라고 생각합니다”라고 그는 말합니다. “정통 페라나칸 식사는 준비하려면 일주일은 족히 걸릴 수 있습니다. 음식은 사랑입니다. 사람들이 그걸 느낄 수 있기를 바랍니다.”

Malcolm의 
요리 범위

현지의 재래시장에서부터 그가 요리적 영감을 받는 교외에 이르기까지 Malcolm Lee는 여러분에게 셰프의 관점으로 바라 본 싱가포르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페라나칸 건축물에서 받는 영감

Malcolm는 카통 및 주 치앗 지역의 페라나칸 건축물에서 자신의 요리에 대한 시각적인 영감을 발견합니다. “카통과 주 치앗 지역 숍하우스의 벽과 계단에 보이는 작고 섬세한 무늬들을 정말 좋아합니다. 페라나칸 음식이 어때야 하는지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정통의 맛 혁신

혁신적인 페라나칸 셰프로서 Malcolm은 자신의 요리에 대한 반감이 있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습니다. “싱가포르에서 페라나칸 음식을 하는 건 어려운 일입니다”라며 그는 크게 웃습니다. “도마 위에 오른 기분이 들 수 있죠.” Candlenut의 부아 켈루악(동남아시아산 블랙 너트) 아이스크림 같은 디저트를 보면 Malcolm이 요리의 경계를 얼마만큼 넘나드는지 알 수 있습니다.

젊은 열정의 맛

Malcolm은 논야 음식에 대한 말레이적인 영향을 이해하려면 게일랑 세라이 시장에 가 보라고 합니다. 호커 센터에서는 셰프의 어린 시절이 생각나는 음식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페라나칸 음식은 말레이 음식과 아주 비슷합니다. 저는 밥과 삼발을 먹으며 자랐습니다. 이곳에 가면 비슷한 음식들을 많이 볼 수 있죠.”

재래시장에서의 소통

“페라나칸 음식에는 음식 자체뿐만이 아니라 사람들과의 소통이 있습니다.” 음식을 통해 인간 소통이 가능하다고 믿는 Malcolm은 여전히 자신이 예전부터 드나들던 테카 마켓에 가서 오랫동안 알고 지내던 이제는 친구가 된 장사꾼들로부터 신선한 해산물과 현지 농산물을 사곤 합니다.

미식가들을 위한 3일 가이드

셰프 말콤 리를 따라 그가 좋아하는 음식과 페라나칸 문화로 수 놓인 싱가포르의 거리 곳곳을 탐방해 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