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서브스테이션은 싱가포르에서 실험적이고 현대적인 무용, 문학, 음악, 연극, 비주얼 아트 작품을 제작하고 전시할 수 있는 주요 무대입니다.

실험적이고 현대적인 무용, 문학, 음악, 연극, 비주얼 아트 작품을 제작하고 전시할 수 있는 중요한 장소인 더 서브스테이션에서 다양한 예술 공연을 만날 수 있습니다.

시즌에 따라 젊은 시인부터 유명 비주얼 아티스트와 현지 락 밴드까지 다양한 아티스트들을 만날 수 있고 국제 단편 영화제와 같은 행사도 개최됩니다.

싱가포르 최초의 독립 아트 센터인 더 서브스테이션은 중국 연출가이자 극작가인 쿠오 파오 쿤(Kuo Pao Kun)이 1990년 9월에 설립했습니다. 그 이름은 현재 센터가 들어서 있는 보존 대상 건물인 1926년에 지어진 옛 발전소에서 따온 것입니다.

실험적인 공간

이곳에는 108석의 블랙 박스 극장과 113제곱미터의 화이트 큐브 비주얼 아트 스페이스(더 서브스테이션 갤러리)의 두 가지 주요 공연 구역이 있습니다. 아트 센터의 실험적인 성격에 맞게 여러 아티스트들은 센터의 다른 공간을 창의적으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갤러리 공간에서 연극을 선보이거나 계단통이나 옥상과 같은 공간도 작품 발표에 활용하고 있습니다. 미술 강좌와 사진 강좌도 진행됩니다.

가벼운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장소를 찾는다면 더 서브스테이션의 야외 정원에 있는 바 겸 식당인 팀버(Timbre)에 들려보세요. 매일 밤 현지 밴드와 객원 아티스트의 라이브 공연이 열립니다.

방문자 경험

여행 경험을 공유하거나 다른 사람들의 경험을 읽어보세요.

#sgarts 인스타그램

TripAdvis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