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제 강점기에서 살아남기: 전쟁과 유산(War and its Legacies)은 역사적인 올드 포드 팩토리에서 싱가포르 국립기록보관소가 제공하는 제2차 세계대전을 주제로 하는 전시입니다. 이곳은 1942년 2월 15일 영국군이 일본 제국군에 항복한 장소입니다. 이 전시는 영국군의 항복, 일제 강점기와 전쟁의 유산을 둘러싼 사건을 보여 주며 당시를 회고합니다.

전시회의 시작은 올드 포드 팩토리의 역사를 전하고 전쟁 전 싱가포르인들의 생활상을 보여 줍니다. 방문객들은 이 건물을 통해 포드 자동차 회사가 1941년 동남아시아 최초의 자동차 조립 공장으로 출발해 2006년 국립 기념물로 지정되어 발전한 배경을 확인하게 됩니다.

싱가포르의 패망
올드 포드 팩토리 내 징병 검사 전시 내부

사진 National Archives of Singapore

이 전시는 싱가포르의 패망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보여 줍니다. 일제 침략, 영국의 방어와 싱가포르 민간인이 거대 제국군의 싸움과 전쟁에 처하게 된 과정에 관한 3가지의 뒤얽힌 내러티브를 통해 제시됩니다.

방문객은 1942년 2월 15일 항복이 일어난 바로 그 회의실에 들어가 볼 수 있는 독특한 경험을 하게 됩니다.

쇼난 체험
올드 포드 팩토리 내 도보 전시관 내부

사진 National Archives of Singapore

영국군의 항복 후, 싱가포르는 “남쪽 섬의 불”을 뜻하는 쇼난토(Syonan-to)로 이름이 변경되었습니다. 중국 남성에 대한 집단 징병 검사가 자행되고 반일 활동가로 의심되는 사람들을 무자비하게 살해한 숙칭(Sook Ching) 대학살의 잔학 행위를 되돌아보세요. 다른 참혹한 경험과 당시의 개인 물품 전시 및 실제 사건을 목격한 사람들의 구전 역사 인터뷰를 통해 사람들이 가혹했던 고난과 고통에 대응했던 여러 상황들을 대면하게 됩니다.

전쟁과 강점기 유산

1945년 9월 5일 일본군이 항복하면서 영국군은 싱가포르로 돌아옵니다. 전시 경험과 영국 군정의 미흡함으로 인해 사람들은 식민지 지배자들의 귀환을 낙관적으로 바라보지 않았습니다. 전쟁의 유산은 탈식민지화를 꿈꾸는 영국의 웅장한 계획, 전후 재건의 사회적 과제, 사람들의 정치적 각성 등 다양한 측면에서 나타납니다. 이 전시는 전쟁 및 그 지속적인 유산의 기억에 대한 깊은 성찰과 함께 끝이 납니다.

완벽한 경험 누리기

무료 학습 리소스

아이들과 함께 오신 분들께서는 가족 단위로 풍부한 지식을 탐구하고 배우는 데 도움이 되는 학습 자료로 기억에 남는 방문 기회를 가져 보세요. 풍부한 경험을 위해 어린이에게는 올드 포드 팩토리의 액티비티 가이드를, 중학생에게는 챌린지 워크시트를 다운로드해 주세요.

무료 가이드 투어

숙련된 자원봉사자 가이드가 진행하는 워크인 투어에 참여하여 전시 중인 다양한 컬렉션 뒤에 숨겨진 이야기를 들어 보세요. 매일 20개의 장소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공휴일 제외). 투어 일정은 변경될 수 있으므로 일정을 놓치지 않으려면 웹사이트에서 자세한 내용을 꼭 확인하세요.